최종편집 : 2021-07-22 16:01:06
뉴스홈 > 보도/뉴스 > 사회/복지  
등록날짜 [ 2021년06월29일 10시37분 ]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 공무원노조해직 공무원 4인 복직 환영식
최대호 안양시장 임용장 수여, “잘못된 역사 바로 잡는 의미. 그간 못다한 봉사 다해주길...!”

공무원노조활동을 하다 해직된 안양시공무원에 대한 복직 및 환영식이 28일 안양시청사 현관에서 있었다.
 
전공노안양시지부 주관으로 마련된 이날 환영식은 최대호 안양시장을 비롯한 동료직원 등 50여 명이 함께한 가운데 진행됐다.
 
복직하는 공무원은 손영태(행정 7급), 라일하(세무 7급), 이호성(시설7급), 이진형(시설7급)등 4명이다. 이들은 전국공무원노조 설립과 활동 등을 이유로 2005년부터 2010년 사이에 징계를 받아 해직됐다.
 
복직자 중 한명인 이호성 주무관은 "17년이란 세월이 흘렀는데...... 공무원 우리 동료들과 생활한지가 벌써 17년이 됐네요. 마음이 착잡합니다. 아직도 대한민국 사회에 노동 부분이 열악하고 그래서 저희는 뭉클하네요." 라며 벅찬 소뇌를 나타냈다.
 
해직공무원 복직은 지난해 12월, 국회에서 ‘공무원 노동조합 관련 해직공무원 등의 복직 등에 관한 특별법’이 통과돼, 금년 4월 시행됨에 따라 명예회복이 가능해졌다.
 
안양시, 해직 공무원 4인 복직 환영식 개최
특별법은 2002년 3월 23일부터 2018년 3월 25일까지의 기간 동안 공무원 노조 활동과 관련된 이유로 파면 또는 해임 등 징계처분을 받은 공무원의 복직을 위한 절차를 마련하고 있다.
 
안양시는 특별법에 따라 복직 신청과 인사위원회 심의 등 관련 절차를 거쳐 해직자 4명의 복직을 결정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복직공무원 4명에게 임용장을 수여하며,“해직자 복직은 과거의 잘못된 역사를 바로잡는 의미가 있다. 남은 공직생활에서 그 동안 못다 한 봉사를 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석주 전공노안양시지부장은 “세월이 흐르고 흘러 신규직원들이 들어서고 얼굴도 많이 바뀌었다. 선배님들을 모르는 직원이 많다.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전했다.
 
복직공무원들은 노동자의 사회적 지위향상 및 인권보호를 위한‘안양시 노동인권센터’설립을 위한 TF팀에서 근무하게 된다.
안양시, 해직 공무원 4인 복직 환영식 개최
안양시, 해직 공무원 4인 복직 환영식 개최
올려 0 내려 0
김은영 기자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청소년재단, 굿윌스토어 물품 기증 통한 나눔 문화 확산 동참 (2021-06-29 11:51:36)
안양시 안양8동 V터전, 요리 미숙한 고령층 남성 대상 식생활 자립 지원 (2021-06-25 11:38:44)
안양시립관양도서관이 반려동물 천만시대를 맞아 동물친화적인 사회 분위
안양시립석수도서관이 5월 7일(금)부터 인문학 강좌 프로그램 ‘길 위의
안양시립석수도서관이 오는 12월 5일 오후 2시 「액티브 에이징 : 건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