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3 19:55:12
뉴스홈 > 보도/뉴스 > 환경/에너지  
등록날짜 [ 2022년10월24일 05시11분 ]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원스퀘어 ‘안전줄 없는 위험한 철거’ 안전규칙 준수해야

만안구 주민들은 물론, 안양시민 모두의 숙원사업이기도 했던 안양역앞 원스퀘어 철거공사가 드디어 시작된 가운데, 공사를 진행하는 현장 근로자가 ‘안전줄’없이 철거작업을 진행하고 있어 생명안전에 대한 심각한 우려를 낳고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지난 19일 원스퀘어 철거현장을 찾아 “안양역 앞 광장의 새로운 역사가 원스퀘어의 안전하고 완전한 철거에 달렸다”고 언급한 바 있다.
 
그러나 철거현장에서는 고층 작업시 낙하(추락)를 방지해 주는 안전띠(안전줄)을 착용하지 않는 등 안전수칙이 안 지켜지고 있어, 자칫 추락 시 현장 근로자의 생명에 큰 위협이 될 것이라는 우려를 낳고 있다.
 
최근 들어 여러 지자체의 공사현장과 작업현장에서 작업자들이 생명을 잃는 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어, 원스퀘어의 안전한 철거작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관계 주무부서의 철저한 관리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철거공사현장에는 많은 수송차량들이 드나들고 있지만 차량의 바퀴를 세척(세륜)하지 않아 그로 인해 도로가 흙으로 뒤덮이고 쌓여서 비산먼지가 발생하고 있지만 그대로 방치되고 있어,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에 심각한 위협을 초래하고 있다.
 
관계 주무 당국의 관리감독이 함께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올려 0 내려 0
김민규 기자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 산림분야 교육용 목공체험키트 제작…비대면 체험학교 운영 (2022-10-28 16:20:17)
유영일 의원, 「자원순환 탈 플라스틱 활용 정책 방안 고찰」 학술대회 참석 (2022-10-12 20:22:40)
안양시 평촌도서관은 17일 ‘한 도시 한 책 읽기’ 사업과 연계하여
6. 22.(수) ~ 6 27.(월)까지 「올해의 책」시민투표 진행 「한 도시 한 책 읽기
개척영업으로 억대연봉 달성하며 개척여신으로 등극 보험이 생소한 예비고